[사진기사] 지켜지지 않는 흡연 부스
[사진기사] 지켜지지 않는 흡연 부스
  • 김도엽 기자
  • 승인 2017.03.26
  • 호수 145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▲ 흡연자들이 흡연 부스 내부가 아닌 그 주변에서 흡연을 하고 있다. 또한 흡연 부스에서는 문을 열어놓고 흡연을 하는 경우도 많다. 작년 3월, 비흡연자의 간접흡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서울캠퍼스 교내 세 곳에 설치됐던 흡연 부스는 이처럼 큰 효과를 보지 못하고 있다. 깊어지는 학내 흡연 관련 갈등을 위해서라도 흡연자들의 배려가 필요한 시점이다.

 

사진 김도엽 기자 j52590@hanyang.ac.kr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
  • 서울특별시 성동구 왕십리로 222 한양대학교 학생회관 4층 한대신문사
  • 대표전화 : 02- 2293-0866, 2220-1443
  • 명칭 : 한대신문
  • 제호 : 한대신문 :: 빛나는 예지, 힘찬 붓줄기
  • 발행인 : 이영무
  • 편집인 : 고광민
  • 청소년보호책임자 : 고광민
  • 한대신문의 모든 콘텐츠(영상,기사, 사진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, 무단 전재와 복사, 배포 등을 금합니다.
  • Copyright ⓒ 2017 한대신문 :: 빛나는 예지, 힘찬 붓줄기.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hynews@hynews.ac.kr
ND소프트